최근 수정 시각 : 2020-03-09 00:27:08

불교/인물

파일:나무위키+상위문서.png   상위 문서: 불교

파일:/image/037/2008/10/01/200809220500028_2.jpg

보다시피, 영남 지역, 영동 지방, 제주특별자치도 등이 불교세가 매우 강하며, 특히 영남 출신들이 많은 편이다. 충청권의 경우에는 주로 산지가 많은 곳 위주로 불자 분포가 많은데, 충남의 경우에는 세종[1], 공주, 청양, 금산 일대의 충남 내륙 지역, 충북의 경우에는 남부3군[2]과 북부의 제천, 단양 등이 불교세가 강한 편이다. 반면, 서울·인천·경기 지역 호남 지역은 상대적으로 불교세가 약한 편이며, 반대로 기독교세가 강하다. 특히, 수도권 지역에서 가장 (기독교의) 세가 강한 지역은 인천광역시.

여담이지만, 2019시즌까지의 KBO 리그의 감독들도 유독 불자들이 상당히 많았다. 10명 중 6명이 불자였다.[3] 그리고 유명 MC 3인방[4]도 모두 불자. 다른 종교에는 이 3명을 따라올 MC는 그나마 꼽자면 개신교 신자인 신동엽 정도다.

1. 승려2. 평신도
2.1. A ~ Z2.2. ㄱ2.3. ㄴ2.4. ㄷ2.5. ㄹ2.6. ㅁ2.7. ㅂ2.8. ㅅ2.9. ㅇ2.10. ㅈ2.11. ㅊ2.12. ㅋ2.13. ㅌ2.14. ㅍ2.15. ㅎ

1. 승려

승려 항목 참조.

2. 평신도

2.1. A ~ Z

  • Dok2(78 Blocks): 방송에서 불상 수집이 취미라고 밝힐 정도.
  • Jun.K( 2PM)
  • MC 스나이퍼: 국내 힙합 쪽에서 제일 유명한 불자. 그의 앨범을 보면 불교 색채가 꽤 가미되어 있다.
  • Sorn( CLC)
  • SUGIZO( LUNA SEA) - 아버지의 영향을 받아 불교 신자가 되었다고 한다.

2.2.

2.3.

2.4.

2.5.

2.6.

2.7.

2.8.

2.9.

2.10.

2.11.

2.12.

2.13.

2.14.

2.15.



[1] 다만, 세종시의 경우에는 외지인 유입과 도시 개발로 인하여 점차 불교세가 감소하고, 반대로 기독교세가 점차 늘어나고 있다. [2] 보은, 옥천, 영동. [3] 김태형, 염경엽, 류중일, 김기태, 양상문, 김한수. 이 중 2020시즌에도 감독직을 이어가고 있는 인물은 3명이다. [4] 유재석, 강호동, 이경규 [5] 정토종 계열의 일본 최대 종파 [6] 정확히는 천주교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