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2-16 20:11:15

홍순호


{{{#!wiki style="margin: -7px -10px"
{{{#!wiki style="margin:-6px 0px; display:inline-table"
<tablebordercolor=#006633> }}} {{{#!wiki style="margin:-5px -2px; display:inline-table" <tablebordercolor=#006633> }}}}}}
{{{#!wiki style="color:#FFFFFF; margin: -0px -1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color:#181818; margin: -6px -1px"
파일:external/flagspot.net/kr%5Em4.gif
초대
강문봉
2대
최영희
3대
장도영
4대
최경록
5대
민기식
6대
장창국
7대
김용배
8대
박경원
9대
정래혁
10대
문형태
11대
한신
12대
채명신
13대
박원근
14대
이병형
15대
박희동
16대
김종수
17대
진종채
18대
차규헌
19대
이기백
20대
김홍한
21대
오자복
22대
이종구
23대
민경배
24대
이필섭
25대
김연각
26대
김진선
27대
박세환
28대
조성태
29대
김진호
30대
조영길
31대
김인종
32대
홍순호
33대
양우천
34대
권영기
35대
박영하
36대
조재토
37대
이철휘
38대
조정환
39대
김요환
40대
이순진
41대
박찬주
42대
박한기
43대
황인권
}}}
}}}}}}
홍순호
사진 추가바람
복무 대한민국 육군
기간 1966년 ~ 2003년
임관 학군 4기
최종계급 대장
최종보직 제2작전사령관
주요지휘 51사단장

1. 소개2. 주요보직

1. 소개

1943년 5월 28일 충청남도 아산시에서 태어났다.[1] 초등학교 4학년까지 다닌 후 상경하여 경복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철학과에 입학, 1966년 졸업하고 학군사관 4기로 소위 임관했다.[2] 직능은 정보.

38년에 이르는 군생활동안 서울대 출신답게 비상한 머리의 소유자라는 평판이 자자했지만 이상하게 빠른 진급과는 인연이 없었다. 온갖 보직을 다 경험하며 1990년 준장 진급, 1993년 소장 진급을 모두 막차에 아슬아슬하게 했고 1998년 중장 진급을 할 때도 무려 9차만에 진급을 했다. 하지만 2001년에 결국 대장 자리에 올랐으니 비록 잠시 늦더라도 바른(?)길을 간, 대기만성의 표본이라 할 수 있겠다.

학군사관, 육군3사관학교, 학사장교 등 비육사 출신 장교의 경우, 같은 해에 임관한 육사 출신보다 진급이 늦는 경우가 많다. 사실 진급한다는 보장만 있으면 빠른 진급보단 막차까지 버티는게 좋다. 빨리 진급하면 그만큼 빨리 퇴역을 해야 하기 때문이다. 늦게까지 버티다가 막차에 진급하면 그만큼 월급을 더 받을 수 있고 연금도 늘어난다. 비육사출신은 한직을 맡아서 조금 돌아가더라도 괜찮지만 육사는 진급 경쟁에서 계속 밀리고 메이커 사단, 요직 등의 자력이 없으면 향후의 커리어가 어둡다.[3]

서울대 출신 첫 장군[4], 첫 서울대 학군단장, 첫 사단장, 첫 군단장의 진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정책분야에서 오랫동안 근무하여 군내에서 정책통으로 꼽힌다.

166cm의 단신이지만 두뇌 회전이 빠르고 순간 판단력이 돋보이며 기획력이 뛰어나다고 한다. 매사를 꼼꼼하고 완벽하게 처리하는 일솜씨로 정평이 나있다.

가족으로는 부인 조영순 여사와 세 아들이 있다.

2. 주요보직


[1] 정확한 주소는 온양시 음봉면 월랑리다. [2] 길형보, 지만원 등 육사 22기와 같은 해에 임관한 기수다. [3] 실제로도 윤의철은 어떻게든 1초라도 빨리 진급하려고 부하들을 갈아 마시다가 결국 중장에서 사실상 진급이 막혔는데 이런 윤의철에 비하면 엄청 훌륭하게 군복무를 한 셈이다. [4] 사관학교 졸업 후 서울대 위탁교육 과정을 거친 장성들은 많았지만 서울대에 입학해서 4년을 마친 케이스는 처음이다. [5] 서울대학교 출신 최초의 사단장 [6] 학군단 출신 3번째 대장 진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