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8-08 10:12:58

사관후보생

파일:Semi_protect1.png   로그인 후 편집 가능한 문서입니다.
파일:MOND_SYMBOL.png
대한민국 국군준군인
부사관후보생 준사관후보생 사관후보생 사관생도 군무원 장정

파일:대한민국 국기.png 대한민국 국군 장교 임관 과정
{{{#!folding [ 펼치기 · 접기 ] 사관생도과정 육군사관학교 해군사관학교 공군사관학교 국군간호사관학교 육군3사관학교
사관후보생과정 학군사관 학사사관 단기간부사관 군사학과
전문사관과정 의무사관 수의사관 법무사관 군종사관
교수사관 간호사관 과학기술전문사관 통역사관
기타과정 기본병과장교 특별임관 현지임관
폐지된 과정 갑종장교 육종장교 제2사관학교 군사영어학교 호국군사관학교 해병학교 석사장교 }}}


士官候保生. Cadet[1].

1. 개요2. 종류3. 임관

1. 개요

파일:external/image.newsis.com/NISI20130923_0008705266_web.jpg
대한민국 해군 해군사관후보생

장교가 되기 위해 일정한 군사 교육을 받는 신분. 기본적으로 현역 이나 부사관 신분으로 사후생 과정에 합격해 들어가 군인 신분이 유지되는 경우를 제외하고, 민간 입대 자원은 준군인신분[2]이며 계급 사관생도들처럼 원사/ 준사관후보생보다 높고 준위보다 낮은 것으로 간주된다. 즉, 양성과정에서 훈련중인 사관후보생 시절엔 준위가 상급자이나, 임관 후 장교가 되면 관계가 역전된다. 준사관이라는 신분 자체가 사관으로 인정받는 신분이라는 의미이므로 후보생에 불과한 이들보단 당연히 높을 수 밖에 없다. 생도와의 관계는 대한민국 해군 기준으로 해군사관학교 생도 3학년과 동급 대우를 하도록 되어 있다. 어자피 양성과정에선 거의 마주칠 일이 없기에 가끔 보게 되면 상호존대한다.

사관후보생은 교육 간에 사관후보생이라고 자신을 지칭한다. 사관후보생 OOO. 앞에 학사/ 학군 등을 붙여 본인이 어떤 사관후보생인지 구분하는 경우도 있으나 이러면 너무 길어져 주로 사관후보생이나 후보생으로 압축해 부르기도 한다. 육군 부사관후보생은 그냥 후보생 으로 지칭한다. 해군은 사후생/준후생/부후생이라 지칭하게 되어 있다.

간혹 사관이란 일본식 표현 대신에 장교후보생으로 바꾸자는 의견도 있으나 사관학교도 있고 사관이란 말이 워낙에 익숙해졌고 정작 일본에선 해자대[3]를 제외하면 사관이란 말을 안 쓰기 때문에 사관이란 말은 계속 쓰일 것으로 보인다.

2. 종류

학사사관후보생 간부사관후보생, 학군사관후보생, 전문사관 등으로 나뉜다. 해군, 해병대, 공군은 관습적으로 학사사관 자체를 사관후보생으로 나타내는 경우가 많았다. 사관생도들은 보통 사관후보생과는 달리 사관학교에서 수학하기 때문에 구분하여 호칭한다. 무관후보생의 개념으로 볼 때엔 사관생도·사관후보생과 함께, 준사관후보생· 부사관후보생 등을 무관후보생(武官候補生)으로 통칭한다. 미군 같은 경우에는 생도냐 후보생이냐 나누지 않고 주로 통칭하여 Cadet으로 부르는 편이다.

한국에서 학사사관을 가리키는 표현으로 사관후보생이 많이 쓰이기도 하나 사관후보생을 가리키는 영어 표현인 OCS(Officer Candidate School)/ OTS(Officer Training School)(공군)란 표현 자체는 미국에서 간부사관 학사사관을 통틀어 OCS/OTS[4]라고 한다. 미군 이나 부사관의 경우 3년 이상 복무했으면 학사 학위가 없어도 장교가 될 수 있다.[5] 미군 주방위군총감 프랭크 그래스 장군이 12년간 병/부사관 생활을 거친 뒤에 OCS로 육군대장까지 올라간 케이스와, 수병 출신으로 해군 참모총장이 된 해군대장 제러미 마이클 보더 제독 등 고위직에 진출한 경우도 꽤 된다. 밴드 오브 브라더스 리처드 윈터스 육군 소령도 신병훈련 중 장교 임관 시험을 본 OCS 출신이다.

3. 임관

법무 군의관 등 특수 병과를 제외하고는 소위로 임관된다.이외에도 석사 이상의 경우 중위, 박사 이상이면 대위로 임관하기도 한다.

김홍일 준장으로 임관했다. 특별임관 케이스이다.


[1] 사관생도의 영어 표현과 같다. [2] 군법의 적용을 받으나 엄밀한 의미의 군인은 아니다. 이는 사관생도, 학군단 후보생들도 동일하다. [3] 그것도 공식적으로 쓰는 건 아니고 그냥 통용한다. [4] 미 공군 OTS(Officer Training School)란 표현을 쓴다. [5] 물론 한국 3사관학교 간부사관도 2년 이상의 대학 재학이면 가능하고 옛날의 갑종장교 고졸이면 됐다.

분류